(C) 2018. (vanillabridge) all rights reserved.

"진지한 마음이 없는 것 같으면 미리 주선자분이

걸러주시니깐, 적어도 상대방이 가벼운 마음은

아니라고 믿고 만날 수 있어서 좋았어요.

"실제 주선자가 소개팅을 해주니까 진짜 친구한테 소개팅 받는 것 같고 친구한테 소개받는 것 보다 

비교적 부담이 적어서 좋았어요."

 
 
 
This site was designed with the
.com
website builder. Create your website today.
Start Now